‘고3 끝에 樂이 온다!’ 시즌3 개최/ 신동언 기자

- 3일(화) & 5일(목), 동부창고 일원에서 진행

- 원데이 클래스, 체험, 공연, 놀이 등 다양한 힐링 행사로 수능 스트레스 타파

입력시간 : 2019-12-02 21:27:31 , 최종수정 : 2019-12-02 22:26:19, 신동언 기자

신동언 기자 = 수험생에, 수험생을 위한 수능스트레스 타파 페스티벌! ‘고3 끝에 樂이 온다!’가 시즌3로 돌아온다.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사무총장 박상언, 이하 청주문화재단)은 3일(화)과 5일(목), 동부창고 일원에서 수험생들을 위한 문화예술향유 프로그램 ‘고3 끝에 樂이 온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3번째를 맞은 이 행사는 수능을 마친 수험생에게 문화로 위로와 응원을 전하는 한편, 청소년 대상 문화콘텐츠를 발굴하고 확장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시즌2까지의 성원에 힘입어 올해 역시 체험, 공연, 놀이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마련되었으며 3일에는 대성여자상업고등학교가 5일에는 대성고등학교 학생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우선 동부창고 34동과 36동에서는 테라피 체험을 테마로 석고방향제 만들기 원데이 클래스가 진행된다.

이어 35동 청주공연예술연습공간에서는 청주시에서 활동 중인 라포르짜 오페라단이 청소년의 눈높이에 맞춘 오페라 아리아와 해설이 있는 ‘수高음악회’를 마련한다.


이 밖에 상시 프로그램으로는 ‘보드게임존’과 ‘나의 인생한마디’등이 마련되며, 스무 살에 대한 기대를 한 장의 사진으로 담아내는 ‘스물 돌잔치’와 ‘헬로 트웬티’도 기다리고 있다. 또한, 카페C 팝업스토어에서는 시험지에 정답 대신 마음대로 낙서를 하는 ‘동부창高 자습시간’도 진행되어, 수능으로 지친 학생들에게 잠시나마 학업 스트레스에서 벗어나는 힐링의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청주문화재단 박상언 사무총장은 “수능이라는 목표를 바라보며 숨 가쁘게 달려온 수험생들이 문화와 예술이 건네는 따뜻한 격려와 응원으로 마음의 고단함을 푸는 시간이었으면 좋겠다”며 “시즌3를 맞은 이번 행사처럼 우리의 내일인 청소년을 위한 다양하고도 지속적인 문화프로그램 기획에 애쓰겠다”고 덧붙였다. 



[경찰신문 신동언 기자]


Copyrights ⓒ 한국종합ART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신동언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경찰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