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보건환경硏, 환경분야 숙련도시험 11년 연속‘적합기관’인증 /손화진기자

입력시간 : 2019-11-11 08:46:51 , 최종수정 : 2019-11-11 12:42:03, 손화진 기자

화진기자 =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은 '219년 환경측정분석기관 정도관리 숙련도 시험'에서 11년 연속 분석능력 최고 등급인 '적합기관' 인증을 받았다고 11일 밝혔다.


정도관리 숙련도시험은 국립환경과학원이 환경분야 시험·검사기관에 대해 국제표준​(ISO/IEC 17025, ISO/IEC 17043)에 부합되는 국가 정도관리 시스템 강화를 목적으로 미지의 환경오염물질 분석능력을 평가하는 것이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측정결과의 신뢰성 확보를 위해 매년 1,500여개 분석기관을 대상으로 평가를 실시한다.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이번 평가에서 ▲대기분야 ▲악취분야 ▲실내공기질분야 ▲먹는물분야 ▲수질분야 ▲토양분야 ▲폐기물분야 ▲환경유해인자분야 등 8개 분야의 모든 항목에서 '만족' 평가를 받았다.

특히 '먹는물분야'는 국​제숙련도시험 평가기관인 시그마 알드리치(SIGMA-ALDRICH :미국)에서 주관한 시험검사기관 분석능력 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인증서를 획득해 국제적으로도 분석능력을 인증 받았다.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이번 적합기관 인증으로 환경 측정의 정확도와 신뢰성 확보를 통해 시민들이 믿고 실감할 수 있는 환경질 데이터 제공으로 안전한 환경도시 조성에 앞장설 계획이다.

대전시 전재현 보건환경연구원장은 "보건환경연구원의 시험검사 데이터의 품질을 공식적으로 인증 받은 것이어서 매우 뜻깊다" 며 "앞으로도 기술연수를 통한 연구검사능력 배양,첨단 분석기법습득 등으로 선진 연구·기관으로 도약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경찰신문 손화진 기자​]


Copyrights ⓒ 한국종합ART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손화진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경찰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