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올림웰니스 오픈하우스”개최

올림픽공원과 소마미술관에서 요가, 명상 등 도심 속 힐링 프로그램 제공‥인스타그램 통해 접수

입력시간 : 2019-10-07 11:32:12 , 최종수정 : 2019-10-07 11:54:51, 이철우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은 올림픽공원의 자연환경과 문화·예술 인프라를 활용하여 시민들에게 건강과 행복을 선사하는 다양한 무료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공단은 10월 20일(일) 소마미술관 세미나실에서“올림웰니스 오픈하우스”행사를 개최한다고 7일(월) 밝혔다. 올림웰니스는 공단 사내벤처 2기가 개발한 웰니스(Wellness) 브랜드다.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에 관심이 많은 현대인들을 위해 올림픽공원에서 운동과 문화 활동을 통한 휴식, 몰입, 활력을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공단은 이날 행사의 일환으로 소마미술관 웰니스 라운지 및 올림픽공원 내 행사장에서 자세측정, 러닝 컨설팅, 요가, 맨발달리기와 함께 웰니스 도서와 음료를 제공하는 북카페를 운영할 예정이다. 전문 웰니스 프로그램으로 유명한 강원도 정선의 파크로쉬 리조트 앤 웰니스도 이번 행사에 참여해 폴요가와 숙암명상을 선보인다.

 

 공단은 연말까지 <올림픽공원 숲요가>, 소마미술관 전시관 안에서 즐기는 <예술요가> 및 <예술명상 사운드 힐링>, 서울올림픽 공식 크로스컨트리 코스를 복원해 공원을 달리는 <올림피언런> 등의 프로그램을 시범 운영한다. “올림웰니스 오픈하우스”행사는 무료로 진행되며, 올림웰니스 인스타그램(@ollim_wellness)에서 사전예약을 통해 참가할 수 있다. 

Copyrights ⓒ 한국종합ART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철우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국민건강E뉴스